ring ring rain

076

020

081

ring,
ring,
rain
2011/sound interactive installation

<링링레인>은 소리 상호작용이 있는 종이미디어 설치작품이다.
관객은 처음 하얀 벽에 붙어 있는 가로 2.7m, 높이 1.2m의 큰 종이와 만나게 된다.
가까이 다가가면, 관객은 종이 지면에서 볼록하게 튀어나와 형압된 물방울 무늬와 그것이 만드는 비오는 장면을 발견하게 된다.
떨어지고 있는 빗방울의 이미지를 손으로 만지면, 별안간 빗소리와
싸인 웨이브가 만드는 영롱한 사운드가 관객 몸에 반응하여, 흘러나오고, 공간을 채운다.
소리를 통하여, 비오는 날의 무지개를 만난 듯한 환상을 관객은 체험하게 되고,
각자 개별적으로 가지고 있는 비오는 날의 기억과 감각이 관객의 몸에 소환된다.

If you reach into the rain, the rain forms droplets upon our palms.
If you try to touch them, they are absorbed or seemingly run away.
Have we ever really touched falling rain drops before?
Our imagination of the world tends to be subject to visual experiences.
Water drops are embossed on moassive sheets of paper.
The paper visualizes a rainy environment and gives us a chance
to touch water drops and to let you listen attentivley to rainfall.

p1140111
in Netherland media art institute(NIMK)
13208751852566291
in MEM Internacional Experimental Arts Festival

Post a Comment

Your email is never published nor shar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